동광人

DONGKWANG PEOPLE

22대 "이달의 동광人"은 본사 구매팀의 이지원님이 선정되셨습니다.


22대 동광人에 선정되신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이지원님은 약을 만들 때 필요한 원재료를 구매 하는 구매팀에 근무하십니다.

긍정적인 태도와 상냥한 말투, 원어민 뺨 때리는 수준의 유창한 영어회화 능력을 지닌 멋진 분이라고 합니다.

거기다가 회식 때에는 분위기 메이커로 변신!!!

단지 그것뿐? 아닙니다. 업무 성과도 높으시기 때문에 동광인으로 뽑히신 것도 아닐까 생각 해 봅니다.

정말 못하시는 게 뭐죠? 팔색조 같은 매력을 지닌 이지원님 진정 능력자이십니다~^^


그럼 22대 동광人을 만나러 근무지인 동광제약 본사(명동)으로 가볼까요~~??

보고드릴 자료 어여 작성합쉬다~~

신나는 업무시간~~♪ (팀장님 보고 계신가요 ㅎㅎ)

 

지난 11월 팀장님과 방콕으로 출장 다녀왔습니다.

겨울에 여름옷 찾느라 고생했던 기억이~~^^

 

매년 마라톤에 참가하고 있는데요~

작년에 처음 도전한 하프마라톤~ 17km 넘어가면서

저승사자 봤습니다,, 그래도 무사 완주했어요~~^^  


 


이지원님! 안녕하세요?


Q : 먼저 간단하게 자기소개 부탁드리겠습니다. ^^
안녕하십니까 동광제약 구매팀 이지원입니다.
서류전형 합격 후 처음 동광제약에 방문하던 날, 긴장된 마음을 추스르고 면접실(현 회의실)에 입장했던 순간 하나하나가 아직도 생생한데요
다가오는 5월이면 저도 벌써 근무한지 만 4년이 됩니다. 이 정도면 텃세 좀 부려도 될 것 같은데, 억울하게도(?) 아직 본사에서는 나이로 막내랍니다.
이제 어린 친구들 많이 뽑아주시면 너무나 감사하겠습니다. (농담입니다.^^)
Q : 이달의 동광人으로 선정되신 소감이 어떠신가요?
“축하드립니다. 22대 동광人에 선정되셨습니다.” 라는 이메일 제목을 보자마자 심장이 두근두근
내용을 확인한 뒤 저도 모르게 함박웃음을 지었습니다.너무 기뻐서요. 팀장님께도 바로 자랑했습니다. 너무 기뻐서요.
텃세부릴 생각만 하지 말고 맡은 업무 성실하게, 또 더욱 책임감을 가지고 임하라는 뜻으로 주신 격려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자만하지 않고 입사 초 단어카드에 원료명 적어가며 암기하던 그 열정 떠올리며, 늘 발전되는 모습 보이는 바람직한 사원으로 거듭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Q : 동광제약에 근무하시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 일은 무엇인가요?
2015년 6월, 기존 제조처 미팅 및 신규시장 검토 차 매년 중국 상해에서 개최되는 CPHI CHINA(상해 의약품박람회)에
이이성 팀장님과 함께 방문한 적이 있습니다.
엄청난 규모의 공간에 의약업계 부스들로 빠듯하게 채워진 전시장은
그야말로 미팅 일정을 잘못 잡았다가는 하루 종일 이동만 하다 끝날 수 있을 정도로 넓었습니다.
그만큼 다양한 업체가 방문하기 때문에 시장에 유통되는 원자재를 보고 듣고 배우며 느낄 수 있는 점이 참 많았는데요
덥고 습한 날씨에 지치기도 하였지만 전시장을 돌면서 해외 제조처 담당자들과도 직접 만나 소통할 수 있어서 참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생각합니다.
Q : 지금까지 구매팀에서만 근무하신 걸로 알고 있습니다. 구매팀만의 매력이나 특징을 이야기 해주세요.
우선 구매팀 매력을 모두 나열하자면 공간이 부족할 것 같습니다.
가장 큰 장점을 말씀 드리자면 업무 특성상 외부의 거래처는 물론이고, 내부의 여러 부서원들과 많은 소통을 한다는 점을 꼽고 싶습니다.
생산에 투입되는 원자재를 수급하기 위하여 생산관리팀, 원료팀, 자재팀과 항시 소통을 하고,
신규 원료를 검토하기 위하여는 품질관리, 연구소, 마케팅팀, 원자재 허가 관련한 사항은 개발팀, 자금 관련해서는 재경팀 등
대부분의 부서들과 늘 소통을 하며 상호 협력하는 관계에 있다 보니,
쳇바퀴 돌아가는 느낌보다는 늘 새로운 마음으로 함께 즐겁게 일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Q : 동광제약 입사 동기가 궁금하네요?
저는 서비스업에 관련한 마케팅, 인사, 회계, 실무, 법 등의 이론을 공부하는 호텔경영학과를 전공하였습니다.
대학교를 졸업한 후, 향후 입사하게 될 회사에 대하여 고민할 시기에 호텔 취업에만 국한시키지 않고,
대학시절 공부한 다양한 이론을 토대로 여러 분야에서의 다양한 직무를 검토하게 되었습니다.
당시 채용 사이트에 올라온 동광제약의 인사팀 채용공고를 보고 지원을 결심하게 되었으며,
차후 내부 사정으로 지원한 인사팀이 아닌 구매팀으로 2차 면접을 보게 되었습니다.
그 결과! 운명처럼(?) 저의 성향에 꼭 맞는 구매팀으로 배정되어 근무하게 되었습니다.
Q : 인생에 좌우명이 있다면 무엇인가요?
“아무것도 하지 않으면,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해야 하지만 이루지 못할 것 같아서, 혹은 하고 싶지만 도움이 안될 것 같아서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만큼 어리석은 것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업무에 필요한 지식이 있다면 공부해서 얻으면 될 것이고, 잘하고 싶은 것이 있다면 연습을 통해 발전시켜 나가면 될 것입니다.
설령 목표까지 도달하지 못할 수는 있을지언정, 하지 않았을 때보다는 분명 얻은 것이 있을 테고 그만큼의 더 많은 기회가 찾아올 것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마지막은 제가 좋아하는 명언입니다.
“살면서 미쳤다는 말을 들어보지 못했다면 너는 단 한 번도 목숨 걸고 도전한 적이 없었던 것이다 - w. 볼튼”
Q : 마지막으로, 동광인 공식질문 드립니다!!! 동광제약은 한 단어로 무엇이라고 얘기하고 싶은가요? 이유도 알고 싶어요~
동광제약은 ‘부대찌개’다. 저는 제가 좋아하는 음식에 한번 비유해 보았습니다.
각종 소시지, 야채, 김치에 면사리 추가하고 마지막은 볶음밥까지~ 버릴 것 하나 없이 맛 좋은 부대찌개처럼
저에게 동광제약은 직장상사와 동료, 회사 분위기, 업무 등 어느 것 하나도 부족함이 없습니다.
완벽한 맛에 높은 영양까지 갖춘다면 최고인 듯이, 업무의 효율성을 높여 좋은 결과를 만들 수 있는 영양가 있는 사원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업무로 바쁜 와중에도 질문에 성심껏 답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지금까지 2017년 3월, 22대 동광人 이지원님이셨습니다. ^^





현재 65 명이 ‘좋아요’를 클릭하셨습니다
공지사항 목록
번호 이달의 동광인 년도/월
43 진주님 2018년 12월
42 최대원님 2018년11월
41 김인중 부장님 2018년 10월
40 정수지님 2018년 9월
39 장성현 과장님 2018년 8월
38 이정호 계장님 2018년 7월
37 심준구님 2018년 6월
36 이원태 지점장님 2018년 5월
35 이춘헌 과장님 2018년 4월
34 정수영 부팀장님 2018년 3월
12345다섯페이지다음